황보경목장은 우리교회에서 몇 십년을 신앙생활 하신 분들로 평균년령이 높은 분들의 모임입니다.

목장도 처음에 구성된 멤버가 지금까지 한 번도 흩어지지 않고 모임을 갖고 있어서 가족처럼 아주 편안한 상태로 만남을 가지고 있었습니다

매 주 금요일 목장모임에 참석률 거의 100%로 아주 열심히 모이고 있습니다

순원들이 목장모임을 사랑하고 일주일의 우선순위에 두고 삶을 살고 계셨습니다


오늘 모임은 진성애집사님댁에서 가졌습니다

1년전에 목장모임하기에 아주 적합한 집을 주셔서 그 곳에서  계속 모임을 가지고 있었습니다

진성애집사님이 음식솜씨가 좋아서 맛있게 준비하셔서 목장식구들이 즐거이 음식을 나누고 있다고 합니다

제가 방문한 날은 특별한 날이라고 가운데 소고기전골 냄비 큰 것이 메인이 되었고 주변의 반찬은 순원들이 각 가정에서 가지고 왔다고 합니다

아주 푸짐한 밥상이 되어 후하게 대접을 받고 왔습니다

참 다정한 목장이었습니다


사진의 왼쪽부터 진성애집사님, 김순자집사님, 정수류권사님, 김순금집사님, 송정숙집사님, 황보경순장님이십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