상반기 종강을 하며 담당교역자와 같이 식사하자는 초대로 황보경목장을 방문했습니다
우리교회를 일편단심으로 아주 오랫동안 신실하게 섬겨오신 분들의 모임입니다.

서북마을에 남자목장 한 개와 여자목장 한 개가 있는데 그 중에 한 목장이기에 귀한 목장입니다

순장이 마음을 다하여 순원들을 섬기고 모든 것에 본이 되는 삶을 사시려고 노력하고 계시고

순원들도 순장을 잘 따르는 따뜻한 목장입니다


왼쪽부터 매 주 장소를 제공하시고 맛있는 음식을 공궤하고 계시는 진성애집사님, 김순자집사님, 김순금집사님

송정숙집사님, 순장 황보경권사님입니다